본문영역

컬쳐 | 뉴스

KCDF, 개성있는 공예 단체들의 특별한 전시 개최

2019-07-10

‘TOOL - 도구·구현 Ⅱ’ 전시 전경(사진제공: KCDF)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KCDF)이 2019년 공예디자인 공모전시 단체부문에 선정된 공예단체들의 특별한 전시를 선보인다. 

 

공모에서 선정된 단체는 다양한 소재와 독특한 제작 방식을 보여주는 공예단체들로 금속공예그룹 ‘TOOL’, 목공예 작가들의 모임 ‘홍림회’, 공예관련 연구 프로젝트 그룹 ‘컨트리뷰터스’, 렌티큘러 소재를 연구·개발하는 디자이너 그룹 ‘D.Band’등 총 4팀이다. 

 

전시는 먼저 ‘TOOL’의 전시 ‘도구·구현 Ⅱ’로 시작된다. 김홍대, 민준석, 윤이랑, 정세진 등 총 21명의 중견 및 신진 작가들이 참여, 금속을 기반으로 한 작품과 작가가 선택한 도구를 함께 소개한다. 은·구리·황동·스테인리스스틸과 같은 재료를 기본으로 유리·가죽·나전 등의 재료를 접목하고, 톱날, 세공줄, 망치 등의 공구로 아이디어를 구현한 작가들의 다양한 작업 세계를 만나볼 수 있다. 

 

8월에는 두 번째 전시로 ‘홍림회’의 전시 ‘목령(木靈, 가제)’가 열린다. 원로부터, 중견, 신진작가까지 약 50여 명의 대표 목공예작가들이 참여해 나무라는 공예 재료의 특성을 살린 다채로운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두 단체의 전시 이후에는 3개월 가량의 휴식기를 가진 후, 세 번째 전시가 이어진다. 12월 첫 주에는 금속 산업의 흥망성쇠를 추적하는 아카이브형 전시인 ‘컨트리뷰터스’의 ‘종로의 원본기사’가 열리고, 2020년 1월 첫 주에는 새로운 공예 재료로 각광받고 있는 렌티큘러의 활용 가능성을 다룬 ‘D.Band’의 ‘사물과의 대화 - 렌티큘러 소재의 일상적 활용’ 전이 개최된다. 

 

‘TOOL’의 전시 ‘도구·구현 Ⅱ’전은 인사동 KCDF갤러리 3층(1갤러리)에서 7월 28일까지 열린다. 


 
에디터_ 최유진(yjchoi@jungle.co.kr)

facebook twitter

#KCDF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공예디자인공모전시 #공예단체전시 #TOOL #도구구현 

최유진 에디터
감성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디자인 이야기, 우리 마음을 움직이는 포근한 디자인의 모습을 전하겠습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